골든브릿지증권, 준법감시부서無…'경영유의' 권고

경영유의 제재조치


[아이뉴스24 한수연 기자] 골든브릿지투자증권이 준법감시부서와 감사부설기구를 구성해야 한다는 내부통제규정에도 이를 갖추지 않아 금융당국으로부터 '경영유의' 조치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8일 금융당국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골든브릿지투자증권은 준법감시부서와 감사부설기구를 일절 두지 않는 등 내부통제규정이 있음에도 이를 따로 두지 않아 지난달 말 금융감독원으로부터 '경영유의' 조치됐다.

금감원에 따르면 골든브릿지투자증권은 내부통제규정 제16조(준법감시부서의 설치 및 운영)에 따라 적절한 수의 인력으로 구성된 준법감시부서를 갖추고 감사직무규정 제14조(감사부설기구)에 따라 감사의 업무를 보조할 내부감사부서나 감사부설기구를 갖춰야 함에도 내부감사담당자 1명을 제외한 준법감시부서나 감사부설기구를 전혀 구성하지 않았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대신 이 증권사는 내부통제 업무를 외부 법인에 위탁해 의사결정권한을 제외한 준법감시업무 및 감사업무를 해온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금감원은 골든브릿지투자증권에 '경영유의' 조치를 내리면서 사내 준법감시부서와 내부감사부서를 구성하고 적절한 수준의 업무만 외부에 위탁하는 등 준법감시 및 내부감사 조직을 강화해 운영할 것을 당부했다.

한수연기자 papyru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