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CC 2018] 더존비즈온이 말하는 업무 혁신 방안은?

클라우드 기반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 '위하고'…ERP·그룹웨어 등 한 번에


[아이뉴스24 성지은 기자] 경비처리부터 전자세금 계산서 발행, 회계·인사관리까지. 복잡하고 번거로운 기업 업무를 한 곳에서 손쉽게 해결할 수 없을까.

아이뉴스24가 오는 25일 서울 여의도 신한웨이홀에서 여는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콘퍼런스(DCC) 2018'에는 송호철 더존비즈온 더존비즈니스플랫폼(DBP) 본부장이 '기업을 위한 업무혁신 플랫폼' 주제 발표를 통해 이에 해답을 제시한다.

이날 송호철 본부장은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 '위하고(WEHAGO)'를 소개하고 클라우드 기반의 업무 혁신 방안을 공유한다. 위하고는 회계 프로그램, 전사적자원관리(ERP), 그룹웨어 등 업무에 필요한 각종 기능을 클라우드 기반으로 통합 제공한다.

중소기업·스타트업 등 상대적으로 정보통신기술(ICT) 역량이 부족한 기업은 위하고를 도입해 경영 업무 투자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이고 정보화 수준을 높일 수 있다.

이날 더존비즈온은 플랫폼을 통해 수집되는 각종 기업 데이터에 빅데이터·인공지능(AI) 등 신기술을 접목하고 기업 경영을 개선하는 방안도 소개한다. 각종 결제 데이터를 결합해 기업 거래 관계를 분석하고 유가·증시변동 등 외부요인까지 더해 매입·매출을 예측하는 경영 혁신 방안 등을 제시한다.

또 위하고 파트너 전략도 공유한다. 더존비즈온은 플랫폼 내 마켓플레이스를 구축하고 시장참여자와 각종 부가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현재 IBK기업은행, 한국무역정보통신(KTNET) 등과 업무협약을 맺고 위하고에서 중소기업의 디지털 금융을 구현하는 사업, 수출입 업무에 전자무역 편의를 제공하는 서비스 등을 추진 중이다.

송 본부장은 정부 및 지자체와 공공기관에서 이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공공업무 시스템 '위하가브(WEHAGOV)'를 소개하면서 민간뿐만 아니라 공공에서 클라우드 기반 경영 혁신을 주도할 수 있는 방안도 소개할 예정이다.

해외는 세일즈포스, 워크데이 등 클라우드 기반 소프트웨어(SaaS) 사업자가 고객관계관리(CRM)·인적자원관리(HCM) 등을 서비스하며 클라우드 기반 업무 혁신 사례를 만들어가고 있다. 국내 대표 소프트웨어 기업 더존비즈온이 제시하는 클라우드 기반 경영 혁신 방안도 주목된다.

DCC 2018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www.inews24.com/dcc/2018)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