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차세대폰은 '아이폰XS'

5.8인치 슈퍼레티나, 6.5인치 슈퍼레티나 아이폰XS 맥스 공개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애플의 차세대 아이폰이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2018년형 아이폰은 당초 예상대로 대화면폰이 추가됐다.

애플은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시 애플파크 캠퍼스 스티브잡스극장에서 신제품 발표행사를 개최하고 5.8인치 슈퍼레티나 아이폰XS와 6.5인치 슈퍼레티나 아이폰XS 맥스를 공개했다.

2018년형 모델은 대체로 2017년형 모델보다 화면크기가 커지고 프로세서 등이 빨라졌다. 이전 모델은 4.7인치 아이폰8과 5.5인치 아이폰8 플러스, 5.8인치 아이폰X으로 이루어졌으며 아이폰X을 제외하고 모두 화면이 커지고 성능이 강화됐다.

특히 6.5인치와 5.8인치 슈퍼레티나 모델은 애플칩 A12 프로세서와 고성능 카메라, 4GB 램을 탑재하고 있으며 저장용량이 64GB, 256GB, 512GB로 이루어져 있다.

색상은 6.5인치와 5.8인치 슈퍼레티나 모델이 실버, 블랙, 골드로 구성된다.

2가지 모델 모두 노치형 디스플레이와 트루뎁스 카메라를 장착해 페이스ID 인증을 지원하고 있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