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클립]심해 연구용 갑오징어 로봇

심해어류의 과학적 데이터 수집에 활용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독일 로봇 연구업체 훼스토가 갑오징어처럼 움직일 수 있는 심해 생물 로봇 '바이오닉핀웨이브(BionicFinWave)'를 공개했다.

동물의 움직임을 모방한 로봇으로 유명한 훼스토가 해양생물 갑오징어의 움직임을 모방한 로봇을 만들었다.

바이오닉핀웨이브는 오징어처럼 측면에 있는 물결모양 지느러미를 이용해 물속을 이동한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훼스토는 이 로봇을 3D 프린터를 통해 제작했다. 유연한 실리콘으로 만들어진 지느러미가 오징어의 지느러미처럼 자연스럽게 움직여 마치 바닷속을 헤엄치는 심해생물을 보는 듯하다.

이 로봇은 본체속의 모터를 통해 레버암이 동작하며 방수구멍에 의해 만들어진 부력으로 위아래로 이동한다.

투명 아크릴 파이프로 만들어진 물관을 이 갑오징어 로봇이 자율수영하며 움직인다. 로봇의 크기는 3.7cm이며 무게는 430g이다. 훼스토는 이 로봇을 사용해 심해어류의 과학적인 데이터를 수집하고 있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