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피처폰 OS업체에 2천200만달러 투자

신흥시장 피처폰 사용자 공략…서비스 매출 성장 촉진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구글이 최근 피처폰 운영체제(OS) 업체에 투자를 강화하며 신흥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고 있다.

더버지 등의 주요외신들에 따르면 구글은 모질라 파이어폭스OS 개발 사업이 중단된 후 입지가 커지고 있는 피처폰 OS업체 카이OS(KaiOS)에 2천200만달러를 투자한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플랫폼을 공급해 스마트폰 OS 시장의 과반수를 장악하고 있다. 하지만 신흥시장은 스마트폰보다 여전히 피처폰 사용자가 더 많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카이OS는 신흥시장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피처폰 OS로 파이어폭스OS의 파생버전으로 만들어졌지만 지난해 노키아 8110같은 노키아 브랜드 피처폰에 탑재돼 출하됐다.

카이OS폰은 최근까지 4천만대 이상 공급됐다. 이 숫자는 피처폰 시장에서 적은 것이 아니다.

구글과 카이OS는 구글 어시스턴트, 구글맵, 유튜브, 구글검색 등을 피처폰에서 실행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카이OS는 HTML5, 자바스크립트, CSS로 설계된 웹OS이다.

구글은 카이OS를 이용해 피처폰 사용자에게 구글 서비스를 제공하여 신흥시장에서 서비스 매출을 확대할 계획인 것으로 보인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