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SC] "콘텐츠 제작의 핵심은 퀄리티 아닌 공감"

황정기 제이지스타 대표이사 "콘텐츠로 공감대를 형성하라"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소비시장 중심 Z세대를 겨냥하기 위해서는 마케터들이 콘텐츠의 퀄리티보다 어떻게 공감을 끌어낼 것인지가 더 중요합니다."

황정기 제이지스타 대표이사는 아이뉴스24가 27일 강남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개최한 '2018 스마트 마케팅 전략 콘퍼런스'를 통해 이같이 강조했다.

'Z세대를 사로잡는 커머스 비법'을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소비시장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는 10대 청소년인 Z세대를 이해하고, 이들을 공략하는 커머스 기업들의 사례를 분석하면서 전문가들의 혜안을 중심으로 디지털 마케팅의 미래를 공유한다.

이날 오후 1시 10분부터 시작되는 2세션에서는 김민정 네이버 뷰티 리더, 황정기 제이지스타 대표이사, 최모세 대홍기획 팀장이 영향력 있는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어떤 공감대로 공유가치를 가져야 하는지에 대해 발표한다.

2세션 두 번째 강연자로 나선 황정기 제이지스타 대표이사는 '콘텐츠로 공감대를 형성하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황 대표이사는 텍스트보다 동영상에 익숙한 Z세대를 겨냥해 각종 동영상 콘텐츠가 범람하는 가운데, 가수 윤종신의 '좋니'의 여자 답가 버전을 사례로 공감대를 얻는 콘텐츠란 무엇인지 설명했다.

황 대표는 "소비 주역으로 떠오르는 Z세대는 요즘 음악도 유튜브로 소비하는 추세다. 가수 미교의 '좋니' 답가 영상 역시 유튜브를 통해 상당한 인기를 끈 좋은 예"라면서 "신인 가수를 알리기 위해 답가 영상을 임팩트 있게 해외 로케이션 촬영을 하거나 유명 배우가 나오는 드라마타이즈, 이슈가 될 수 있도록 원곡자 윤종신 섭외 등의 다양한 방법이 있었지만 아날로그 감성을 포기하지 않고 전 국민의 감수성을 건드릴 수 있는 길을 찾았다"고 했다.

이어 황 대표는 "주변에 있을 법한 카페의 구석에서 급히 잡은 듯한 유선 마이크, 수수한 옷차림과 헤어스타일, 고정되지 않고 흔들리는 카메라 등의 요소로 단돈 10만원의 제작비를 들여 약 2천만뷰 이상 조회수를 기록했다"면서 "콘텐츠 제작의 핵심은 퀄리티보다 콘텐츠를 보는 사람들과 어떻게 공감을 만들어낼 것인지가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오후 3세션에서는 최영민 마이린TV 기획이사, 박진우 CJ E&M 다이아TV MCN전략기획팀장, 김현수 티몬 사업기획 실장이 Z세대를 사로잡는 MCN 비법과 미디어커머스 트렌드를 공유할 예정이다.

SMSC 관계자는 "최근 각 기업은 소비 주축으로 주목받는 Z세대를 겨냥해 유튜브를 주요한 마케팅 수단으로 이용하는 추세"라면서 "이번 행사는 디지털 원주민으로 불리는 Z세대를 제대로 이해하고 대응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