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SC 미리보기②] 디지털 원주민 'Z세대' 녹이는 콘텐츠 전략은?

2018 SMSC, 네이버·제이지스타·대홍기획 성공사례 한 자리에


[아이뉴스24 윤지혜 기자] 디지털 원주민 'Z세대'에 최적화된 콘텐츠 전략을 한자리에서 들을 수 있는 행사가 열린다.

아이뉴스24는 27일 서울 강남구 한국과학기술회관 대회의실에서 '2018 스마트 마케팅 전략 콘퍼런스(2018 SMSC)'를 열고 Z세대를 사로잡는 콘텐츠 노하우를 전달한다.

김민정 네이버 뷰티 리더는 네이버의 뷰티 콘텐츠 창작자 '뷰스타' 육성프로그램과 이를 활용한 브랜딩 마케팅 사례를 발표한다. 과거와 달리 최근 Z세대는 화장품을 살 때 리뷰와 후기 등을 참고하는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네이버는 뷰스타 7천명을 육성해 빠르고 소비자들에게 직관적인 사용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황정기 제이지스타 대표는 '콘텐츠로 공감대를 형성하라'를 주제로 강연한다. 텍스트보다 동영상에 익숙한 Z세대를 겨냥해 각종 동영상 콘텐츠가 범람하는 가운데, 가수 윤종신의 '좋니' 여자 답가 버전을 사례로 공감대를 얻는 콘텐츠란 무엇인지 설명할 예정이다.

최모세 대홍기획 팀장은 공유가치를 일으키는 브랜디드 콘텐츠 전략을 소개한다. 많은 기업들이 브랜디드 콘텐츠를 생산하고 있지만 Z세대의 자발적인 공유를 일으키는 콘텐츠는 많지 않다. 대홍기획 최우수 AE였던 최 팀장은 브랜디드 콘텐츠 탄생 배경과 성공 사례 등 A부터 Z까지 선보인다.

2018 SMSC 관계자는 "Z세대는 네이버 대신 유튜브, 카톡 대신 페메(페이스북 메신저)를 선호하며 기존 디지털과 유통시장을 흔들고 있다"며 "기존 세대와는 차별화된 Z세대의 언어를 정확히 이해하고 그들로 인해 새롭게 펼쳐질 광고 생태계를 쉽고 효율적으로 전달하는 데 이번 행사의 초점이 맞춰졌다"고 설명했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