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신보와 '안전·복지 인프라' 투자 활성화 나선다

업무 협약 체결하고 공동 마케팅 추진···금융자문 및 주선업무 담당


[아이뉴스24 김지수 기자] KB국민은행은 지난 14일 신용보증기금과 '안전·복지 인프라 부문 민간투자사업 공동 업무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 협약은 정부의 안전복지 부문 민자사업 활성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신사업 선점을 위한 협력 및 지원 체계를 강화하고자 체결됐다. 대상사업은 안전 및 복지 인프라 부문이다.

안전 인프라시설은 범죄, 자연재해, 안전사고 등에 사전 대비하기 위해 설치·개량되는 시설이다. 복지 인프라시설은 교육, 의료, 어린이집, 문화 및 주거 등 사회공공서비스 시설이 포함된다.

KB국민은행과 신용보증기금은 그동안 다수의 민자사업 추진을 통해 구축된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대상사업 관련 정보 공유 및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생산적 금융 지원의 일환으로 안전·복지 인프라 사업 추진 예정 지역 내 중소 건설업체에 대한 금융컨설팅 등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KB국민은행은 양 기관이 공동 추진한 사업에 대한 금융자문 및 주선업무를 담당한다. 향후 신성장 동력으로서 정부활성화 대상 사업에 대해 재무투자자로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한편 신용보증기금은 올해 초 국민의 안전·복지향상에 역점을 둔 정부방침 및 환경변화를 반영해 지원을 확대하고자 인프라보증부 내 안전복지팀을 신설했다. 안전복지팀을 중심으로 안전·복지 인프라시설 공급을 위한 보증지원 등 정책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한다.

오보열 KB국민은행 CIB고객그룹대표 전무는 "안전·복지 부문 사업은 생활인프라를 공급하는 데 꼭 필요한 사업으로 공공성이 특히 강조되는 분야"라며 "KB국민은행은 정부 정책 방향에 부응하는 신상품 개발 및 신용보증기금과의 유기적 협력을 통해 안전과 복지 부문 민자사업 활성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수기자 gso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