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 4월 2만3096대 판매…전년比 2.9%↑

QM6 프랑스 동급 판매 1위 등 수출 주력차량 해외 판매 호조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4월 내수 6천903대, 수출 1만6천193대로 전년 동기 대비 2.9% 늘어난 총 2만3천96대를 판매했다고 2일 발표했다. 내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0.7% 감소했으며, 수출은 17.8% 증가했다.

르노삼성차 내수 모델 판매 중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는 지난달 총 2천262대가 판매됐다. SM6는 상품성을 강화한 2019년형을 3월 출시 후 월 판매 2천대 이상 판매를 유지했다. 중저가 트림에 고급 사양을 추가해 2천만원 중반 중형차 시장 허리 가격대를 정조준 한 전략이 주효했다. 2천만원 초반대 시장을 공략하는 SM5 역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159.2%가 증가한 871대가 판매돼 SM6와의 중형차 시장 전방위 공략이 효과를 보고 있다.

QM6는 가솔린 SUV 판매 1위 모델 QM6 GDe의 활약으로 총 1천937대가 판매됐다. 이달부터는 QM6 GDe의 최고급 트림 신설을 비롯해 나파가죽 시트 같은 고급 사양을 확대 적용한 2019년형 QM6를 시판한다. 인기 차종 QM6 GDe에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와 19인치 투톤 알로이 휠, 가죽시트, 앰비언트 라이트,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360도 주차 보조 시스템 등을 기본 적용한 'RE 시그니쳐'는 디젤 모델 대비 290만원 낮게 책정했다. QM6 GDe가 가지고 있던 최고 수준의 '가성비'를 유지했다.

프리미엄 소형 SUV시장에서 뛰어난 디자인과 연비성능으로 입지를 굳힌 QM3는 전달보다 7.5%가 늘어난 516대로 건실한 판매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달 르노삼성차 전기차 판매는 동급 최장 주행거리와 최대 실내공간을 자랑하는 SM3 Z.E.가 301대, 물량 공급이 증대된 트위지가 192대로 총 493대가 판매돼 전년 동기보다 480.0%가 증가했다. .

수출은 QM6(수출명 콜레오스)가 프랑스 중형 SUV 판매 1위 등 유럽 시장 판매 호조로 전년 보다 15.8%가 증가한 5천273대가 수출됐다. 주력 수출 차량인 닛산 로그도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23.7%가 늘어난 9천823대가 선적되면서 르노삼성차 4월 전체 수출은 17.8%가 증가한 1만6193대를 기록했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