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고연전]연세대, 고려대에 스타 리마스터 종목 승리

안시형의 2킬 활약…고려대에 역전승하며 경기 스코어 2대1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연세대학교(이하 연세대)가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에서 안시형의 2킬 활약으로 고려대학교(이하 고려대)에 역전승했다. 이번 승리로 연세대는 경기 점수에서도 2대1로 앞서나갔다.

연세대는 15일 열린 '2017 사이버 고연전'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종목에서 고려대에 세트스코어 2대1로 승리를 거뒀다.

1세트 '투혼'에서 고려대의 홍기현은 저글링 찌르기로 연세대의 최영우를 초반부터 흔들었다. 최영우가 SCV까지 동반해 방어하자 홍기현은 앞마당에 이어 5시 스타팅 지역에 멀티를 가져가며 자원 확보에 집중했다.

양 선수 모두 컨트롤 실수가 나오는 가운데 홍기현은 가디언으로 최영우의 신규 멀티를 파괴하며 승기를 굳혔다. 디파일러와 저글링, 울트라리스크를 이용한 홍기현의 소모전을 최영우는 버틸 수 없었다. 결국 최영우가 항복하며 고려대가 선취점을 올렸다.

2세트 '카멜롯'에는 고려대의 이남구, 연세대의 안시형이 프로토스 동족전을 펼쳤다. 경기 초반 안시형이 인구수가 막히는 실수를 저지르면서 이남구가 테크트리에서 앞서나갔다.

그러나 드라군 컨트롤에서 안시형이 앞서면서 경기가 역전됐다. 이남구가 리버를 생산했지만 안시형의 집중 공격에 잡히면서 전황을 바꾸지 못했다. 교전 끝에 안시형이 승리하면서 세트스코어는 1대1 동점이 됐다.

마지막 3세트는 '서킷브레이커'에서 진행됐다. 양 팀 모두 오늘 경기에서 승리한 선수를 3세트에 내보냈다.

안시형은 앞마당 멀티, 홍기현은 트리플 체제를 구축하며 무난한 출발을 보였다. 안시형이 프로브로 견제를 시도하자 홍기현은 해처리를 하나 더 늘리고 히드라리스크를 생산했다.

홍기현이 히드라리스크 생산에 집중하는 사이 안시형은 공격력 업그레이드 2단계를 마치며 지상군에 힘을 실었다. '발업 질럿'과 하이 템플러의 '사이오닉 스톰'에 히드라리스크가 녹아내렸다. 안시형은 질럿과 드라군, 아칸으로 홍기현의 멀티를 장악하며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승리의 주역인 연세대의 안시형은 "마음을 비우고 경기에 임했는데 잘 풀렸다"며 "작년에 연세대가 이겼고 현재 경기 스코어에서도 앞서고 있다. 남은 경기도 우리 선수들이 잘해서 연세대가 4대1로 이기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