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가상화폐거래소 해킹 등 피해 보상 보험 가입

국내 가상화폐거래소 첫 사이버배상책임보험 계약


[아이뉴스24 이혜경기자] 코인원(대표 차명훈)은 현대해상(대표 이철영, 박찬종)과 ‘뉴사이버시큐리티(New CyberSecurity)’ 보험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이는 국내 가상화페 거래소 가운데 처음으로 사이버배상책임보험 계약을 맺은 것이란 설명이다.

해당 보험은 사이버 위험을 종합적으로 관리 받을 수 있는 상품으로, 코인원은 해당 보험 상품을 통해 전 단계에서 사이버 리스크 관리를 지원 받는다.

코인원이 계약한 뉴사이버시큐리티 보험은 ▲개인정보유출·기밀정보유출 배상 등 배상책임뿐만 아니라 ▲개인정보 유출 대응 비용 ▲데이터 손실 비용 등 코인원의 비용 손해까지 보상 범위가 크게 넓어진 것이 특징이다.

코인원은 "최근 가상화폐 거래소 해킹 및 개인정보유출 등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해 이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현대해상과의 보험 계약을 통해 고객에게 보다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코인원과 현대해상은 해당 보험상품이 소비자 이용 보호가 가장 중점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논의했다는 설명이다. 코인원은 이번 뉴사이버시큐리티 보험 계약을 시작으로 고객들이 더욱 신뢰할 수 있는 다양한 안전장치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코인원은 가상화폐 시장 안정성 제고 및 고객 자산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있다"며 "코인원은 철저한 보안 및 인프라 구축은 물론,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다양한 안전장치 마련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신뢰감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코인원의 다양한 보안정책 관련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혜경기자 vixe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