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채팅상담 자동화 서비스' 미래부 우수 평가

'빅데이터 시범사업 성과평가회'서 호평


[아이뉴스24 성지은기자] 와이즈넛은 미래창조과학부가 발표한 '빅데이터 시범사업 성과평가회'에서 고객의 소리(VOC)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능정보기술 기반 채팅상담(컨택센터) 자동화 시범서비스'가 우수 평가를 받았다고 20일 발표했다.

와이즈넛에 따르면, 채팅상담 자동화 서비스는 사업에 대한 이해도, 개발 내용의 완성도, 서비스의 파급 및 확산 효과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우수 평과 결과를 획득했다.

이번 서비스 사업에서 와이즈넛은 컨소시엄 주관사로서 딥러닝 및 언어처리기술을 반영한 서비스 개발을 총괄했다. 와이즈넛의 지능형 자동응대 솔루션 '와이즈봇'의 주요 기반 기술을 이번 서비스에 적용했으며, 한글과컴퓨터, 오제이월드가 컨소시움 참여사로 함께 했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와이즈넛은 금융권 중심으로 기업 및 공공분야 컨택센터에 채팅상담 자동화 서비스를 확대 공급하는 데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