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르빗슈 "휴스턴, 2017년 WS 우승 박탈해야"

"우승 자격을 박탈해야한다." 다르빗슈 유(시카고 컵스)가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2017년 월드시리즈 우승을 박탈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다르빗슈의 발언을 17일(한국시간) 소개했다. 다르빗슈는 현재...



  1. 추신수의 쓴소리 "사인 훔친 휴스턴, 더 이상 존중 못해"

    추신수(38, 텍사스 레인저스)가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사인 훔치기 논란과 관련해 쓴소리를 했다. 추신수는 지난 14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지역 매체 '포트워스 스타 텔레그램과'의 인터뷰에서 "휴스턴은 그런 방식으로 우승했다. 다른


  2. 美 팬그패프닷컴 "류현진, 2020 시즌 9승 7패 ERA 3.77 전망"

    미국 야구 통계 전문 웹사이트 '팬그래프닷컴'이 류현진(33,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올 시즌 전망을 부정적으로 바라봤다. '팬그래프닷컴'은 지난 14일(한국시간) 야구 예측 시스템 ZiPS를 통해 류현진이 올 시즌 25경기 143.1이닝 9승 7패


  3. 토론토 감독 "류현진, 등판 때마다 팀에 승리 기회 줄 것"

    찰리 몬토요 토론토 블루제이스 감독이 올 시즌을 앞두고 팀에 합류한 류현진(33)의 기량에 강한 신뢰를 나타냈다. 몬토요 감독은 지난 13일(한국시간) 매나다 매체 '토론토선'을 통해 "류현진의 영입은 팀에 큰 영향을 줄 것이다. 그가 마


  4. 곤살레스, '사인 훔치기' 논란 첫 공개 사과

    "정말 후회가 된다." 메이저리그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뛰고 있는 마윈 곤살레스가 '사인 훔치기' 논란에 대해 공개 사과했다. 곤살레스는 지난 2017년 휴스턴 애스트로스에서 뛰었다. 휴스턴은 그해와 2018시즌 사인 훔치기 논란의 한가


  5. MLB닷컴 "토론토, 류현진 영입으로 선발진 틀 바꿨다"

    MLB닷컴이 류현진(33)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2020 시즌 핵심 전력으로 꼽았다. MLB닷컴은 지난 12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의 스프링캠프 관전 포인트를 언급하면서 토론토의 경우 류현진을 핵심 키워드로 선정했다. MLB닷컴


  6. 토론토 투수코치 "류현진 투구 스프링캠프 화제 모을 것"

    "그의 투구를 가까이서 지켜볼 수 있어 정말 기쁘다." 류현진(32, 토론토 블루제이스)에 대한 기대가 점점 더 커지고 있다. 토론토 지역 일간지 '토론토 선'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은 올해구단 스프링캠프에서 가장 큰 화재를


  7. 투타 겸업 오타니, 올 시즌 시작은 DH부터

    메이저리그에서 투타 겸엽으로 화제를 모은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가 타자로 먼저 올 시즌을 시작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12일(한국시간) "오타니는 시즌 초반에는 지명타자로 나온 뒤 5월 중순경부터 투수로 마운


  8. 김광현, 22일 시범경기 뉴욕 메츠전 등판

    스프링캠프를 시작한 김광현(32,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메이저리그 첫 실전 등판 일정이 확정됐다. 김광현은 오는 22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 로저 딘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뉴욕 메츠와 시범경기에 등판할 예정이다. 김


  9.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스프링캠프 합류…메이저리그 데뷔 준비 돌입

    미국 진출의 꿈을 이룬 김광현(32,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본격적인 메이저리그 데뷔 준비에 돌입했다. 세인트루이스 지역 매체 'KSDK'는 11일(한국시간) 김광현이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 딘 스타디움에서 진행되는 세인트루이


  10. '11승·ERA 4.26'…계속되는 美 언론의 류현진 저평가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 토론토 블루제이스)을 향한 미국 현지 언론의 저평가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 MLB닷컴은 지난 10일(한국시간) 판타지 랭킹 발표와 함께 통계 예측 프로그램 스티머를 통해 주요 선수들의 2020 시즌 성적 전망치


  11. 외야 넘치는 다저스, 피더슨 차기 행선지 토론토도 거론

    LA 다저스와 LA 에인절스의 트레이드가 무산됐다. 두 구단은 당초 작 피더슨(외야수)과 로드 스트리플링(투수)이 다저스에서 에인절스로 가고 대신 루이스 랭히포(내야수)와 유망주를 받는 거래에 합의했다. 그러나 앞서 다저스-보스턴 레


  12. '토론토 에이스' 류현진, MLB닷컴 판타지 랭킹 120위 선정

    MLB닷컴이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올 시즌 성적 예상치를 내놨다. 류현진은 MLB닷컴이 10일(한국시간) 발표한 2020 시즌 판타지 랭킹에서 전체 120위, 선발투수 중 37위에 이름을 올렸다. MLB닷컴은 "류현진


  13. 베테랑 펜스, 샌프란시스코와 1년 계약

    베테랑 외야수 헌터 펜스(37)가 다시 한 번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는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8일(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 구단이 펜스와 1년 계약했다고 전했다. 펜스는 지난 시즌에는 추신수(38)와 텍사스 레


  14. LA 다저스, '유틸리티 플레이어' 먼시와 3년 계약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원하던 선수 영입을 하지 못했으나 트레이드를 통해 전력 보강을 한 LA 다저스가 집토끼 단속에 성공했다. 다저스는 '유틸리티 플레이어'로 장타력을 갖춘 맥시 먼시와 다년 계약했다. 미국 스포츠전문 방송 ESP


  15. MLB닷컴 "38세 추신수, 올 시즌 종료 후 새로운 계약 가능할 것"

    MLB닷컴이 올 시즌 종료 후 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재취득하는 추신수(38, 텍사스 레인저스)의 거취를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MLB닷컴은 지난 5일(한국시간) 지난해 메이저리그에서 뛰었고 2020 시즌 메이저리그 로스터에 포함되거나 마이


  16. FA 빈손 다저스, 빅딜로 재편 스트리플링 에인절스행

    적극적인 움직임이다.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류현진(33, 토론토 블루제이스)을 놓치고 원하는 선수 영입에 실패한 LA 다저스가 활발한 트레이드로 전력을 보강하고 있다. 다저스는 지난 5일(이하 한국시간) 보스턴 레드삭스 투타 '간


  17. 보스턴, 투타 간판 프라이스·베츠 다저스행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가 투타 '간판 스타'로 꼽히는 선수 2명을 내보낸다. 주인공은 LA 다저스와 트레이드 루머에 이름을 올린 무키 베츠(외야수)와 좌완 에이스 데이비드 프라이스다. 미국 스포츠전문 방송인 ESPN은 5일(한국시간)


  18. 캐나다 매체 "류현진 예측 성적, 그의 재능 과소평가해"

    캐나다 현지 언론이 류현진(33,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올 시즌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캐나다 매체 '제이스 저널'은 4일(한국시간) "류현진에 대한 예측은 그의 재능을 과소평가하고 있다"며 "류현진의 올


  19. MLB 필라델피아, 할러데이 등번호 영구결번

    메이저리그 필라델피아 필리스 구단이 비행기 사고로 세상을 떠난 전 투수 로이 할러데이의 등번호를 영구결번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5일(이하 한국시간) "필라델피아는 오는 5월 30일 할러데이가 선수 시절 달았던 34


  20. MLB닷컴 "류현진, 토론토 개막전 선발투수"

    '이제는 메이저리그를 기다릴 때.'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지난 3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제54회 슈퍼볼이 끝난 뒤 "이제부터는 메이저리그 개막을 기다릴 시간"이라며 "MLB닷컴 소속 30개 팀 담당기자들이 개막전 1선발을 꼽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