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신곡은 트로트 아닌 발라드…4일 공개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가수 홍진영이 새해 첫 신곡으로 발라드를 깜짝 발표한다.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는 2일 "홍진영의 신곡 '사랑은 다 이러니'는 트로트가 아닌 발라드곡으로 오는 4일에 공개된다"고 밝혔다. 새해 첫 신곡을 트로트가 아닌 발라드로 선보이며 평소 보여주지 않았던 담백하고 섬세한 음색을 들려줄 예정이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사랑은 다 이러니'는 서정적인 발라드 곡으로 이별 후 느끼는 감정을 담아 현실적으로 다가오는 아픔을 표현했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정통 발라드로 홍진영의 애절한 목소리가 더해져 한 번 들으면 기억에 오래 남는 멜로디와 감성을 선사할 예정이다.

홍진영은 최근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 고정 멤버로 합류하며 큰 사랑을 받는 등 2019년에도 홍진영의 해로 만들기 위해 색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과연 장르를 넘나드는 기해년 홍진영의 첫 행보가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어디까지 사랑받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홍진영의 신곡 '사랑은 다 이러니'는 오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