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화장기 없는 윤아, '믿을 수 없는 청초한 미모'


[조이뉴스24 정소희기자] 배우 임윤아가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참석을 위해 12일 오후 부산광역시 동구 부산역에 도착하고 있다.

한편,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의 개막식은 이날 오후 6시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열린다. 5시 30분부터 진행될 레드카펫에는 사회를 맡은 장동건, 윤아를 비롯해 손예진, 문근영, 김해숙, 김래원, 최민호(샤이니) 등 국내 스타들과 중국 지아장커, 일본 가와세 나오미 등 해외 유명 감독 및 배우들이 참석한다.

조이뉴스24 부산=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