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어서와, 도담소는 처음이지!?"…경기도, 25~26일 도담소 첫 도민 개방행사 개최


도담소 열린 개방행사 안내 포스터 [사진=경기도]
도담소 열린 개방행사 안내 포스터 [사진=경기도]

올해 처음 개최하는 ‘도담소 열린 개방행사’는 특정 행사에 초청된 도민이 아닌 일정 기간 문을 열고 모든 도민을 맞이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행시 기간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도담소를 방문할 수 있다.

이번 행사 기간 도의 RE100 달성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구매, 기후위기 대응 탄소중립 정책인 다회용기 컵 사용 등 친환경 행사로 진행한다.

오는 25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도담소 잔디 마당에서 ▲자전거를 탄 풍경 ▲기회소득 예술인 및 장애예술인 버스킹 공연 ▲경기도 홍보대사 옹알스 공연이 펼쳐진다.

26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는 ▲기회소득 예술인 및 장애 예술인 버스킹 공연이, 오후 4시부터 6시까지는 ▲독립영화 ‘막걸리가 알려줄 거야’ 상영과 감독과의 만남이 진행된다.

또 ▲국제교류 행사 전시관 ▲도자만들기 체험 ▲장애체육종목 보치아 체험 ▲장애 예술인 작품전시 ▲북카페 ▲작은 숲속 쉼터(피크닉) 등이 상시 운영된다.

정구원 자치행정국장은 "첫 도담소 열린 개방행사를 통해 도민들이 소통공간으로 탄생한 도담소를 같이 공유하고 느끼고 즐길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도담소 전시관, 기회소득예술인 공연, 독립 영화상영, 각종 부대 체험 콘텐츠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니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지난 2022년 8월 명칭 공모로 정해진 구 경기도지사 공관의 새 이름인 도담소는 '도민을 담은 공간'이라는 의미다.

경기도는 1967년 완공 후 역대 도지사의 거주·업무 공간으로 쓰였던 도지사 공관을 민선 8기 도민과의 소통공간으로 전환하여 더 가깝게 도민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있다.

/수원=김정수 기자(kjsdm0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어서와, 도담소는 처음이지!?"…경기도, 25~26일 도담소 첫 도민 개방행사 개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