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렌즈게임즈, 신임 정욱 대표 선임


25일 주주총회서 선임…넵튠 대표이사 겸직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프렌즈게임즈(대표 남궁훈)는 25일 열린 주주총회 및 이사회에서 넵튠(대표 정욱)의 정욱 대표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고 25일 발표했다.

정욱 대표는 주주총회 직후 프렌즈게임즈 대표로 취임했으며, 넵튠 대표이사직도 함께 겸할 계획이다. 정 대표는 NHN 한게임 대표를 거쳐 2012년부터 게임 기업 넵튠 대표로 재직하고 있다.

프렌즈게임즈 측은 "정욱 대표는 게임 시장에 전문적인 식견과 경험을 갖춘 전문가로, 프렌즈게임즈가 글로벌 시장에서 게임 전문 개발사로서 영향력을 확대해나가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정욱 대표는 "프렌즈게임즈가 국내 캐주얼 산업의 한계를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을 맞이할 수 있도록 업계의 화두인 메타버스, NFT 등 새로운 시도들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프렌즈게임즈는 카카오게임즈의 캐주얼 모바일 게임 전문 개발 자회사로 지난 2018년 출범 후 '프렌즈타운' 등을 서비스했다. 신작 '프로젝트킹(가칭)' 등 다양한 모바일 게임을 개발 중이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