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이 구역의 엘사' 바다, 명품 가창력은 말모말모…비주얼까지 완벽 [엔터포커싱]


전 세계가 K-콘텐츠에 열광하는 지금, 카메라를 통해 보는 다양한 연예 현장을 기록합니다.

[아이뉴스24 정소희 기자]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믿고 듣는 디바의 목소리'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날 바다는 '나만 부를 수 있는 노래'와 '옛사랑', '타이타닉' OST 'My Heart Will Go On', 엘사로 완벽 빙의한 '겨울왕국' OST 'Let It Go', 마지막으로 '미녀는 괴로워' OST인 '마리아'로 폭발적인 가창력과 객석을 들썩이게하는 명품 무대를 선보였다.

한편, '봄이 오는 소리'는 IT최강 인터넷종합지 아이뉴스24의 창간 24주년과 고품격 엔터테인먼트 경제지 조이뉴스24의 창간 20주년을 기념해 준비한 공연이다. 깊은 울림을 준 드라마·영화 OST, 뮤지컬 넘버, 출연진의 히트곡 등을 가수 바다, 김기태, B1A4 산들이 오케스트라 연주에 맞춰 라이브로 선사했다.

'베이비돌 드레스로 인형 비주얼 완성'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오케스트라 뚫고 나오는 목소리'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오늘은 내가 엘사'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여기가 겨울왕국'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마법 같은 목소리'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관객 호응도 최고'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샤랄라 무대'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남다른 에너지'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마리아'는 허리를 꺾어야 제맛!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아름다운 밤이에요' 가수 바다가 23일 오후 서울 노원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린 '뮤지컬·OST 콘서트-봄이 오는 소리'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정소희 기자(ss082@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이 구역의 엘사' 바다, 명품 가창력은 말모말모…비주얼까지 완벽 [엔터포커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