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DGB대구은행파크에 승리의빛 조명 설치


파워풀 대구, 월드컵 승리의 염원을 쏘다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광역시는 최근 대구FC시민프로축구단과 협약을 체결하고, DGB대구은행파크에 서치라이트 조명을 설치하는 '승리의 빛'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승리의 빛 조성사업은 코로나를 극복하고, 새로운 시대로 나아가기 위한 희망의 메시지를 시민들에게 전달해 대구의 활력을 기대하는 염원을 담고 있다.

대구은행 파크에 설치된 승리의빛 조명 전경 [사진=대구시]
대구은행 파크에 설치된 승리의빛 조명 전경 [사진=대구시]

DGB대구은행파크에 설치된 서치라이트 조명장치는 7㎾ 제논램프를 사용한 고공 투사등으로 빛의 직진성을 활용, 원거리에서도 조망이 가능하도록 연출해 대구의 밤하늘을 하늘색 빛으로 수놓을 예정이다.

승리의 빛은 2022 카타르 월드컵에 맞춰 지난 24일 한국 대 우루과이 경기가 있는 날 승리의 함성을 드높이기 위해 처음 시연했고, 이후에는 연말연시, 대구FC 경기가 있는 날 등에 희망의 빛 기둥을 연출할 예정이다.

권오환 대구시 도시주택국장은 "승리의 빛이 카타르에 있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승리를 기원하고,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힘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승리의 빛 조명 전경 [사진=대구시]
승리의 빛 조명 전경 [사진=대구시]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