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26주적금 with 오늘의집' 45만좌 개설


파트너적금 흥행 지속…5차례 제휴 통해 누적 225만좌 개설

[아이뉴스24 박은경 기자] 카카오뱅크는 다섯 번째 파트너적금 '26주적금 with 오늘의집'이 누적 계좌 개설 45만좌를 달성하며 판매를 종료했다고 21일 밝혔다.

'26주적금 with 오늘의집'은 카카오뱅크의 26주적금 상품에 오늘의집 모바일 에플리케이션(앱)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할인 쿠폰 혜택을 담은 상품이다.

카카오뱅크 '26주적금 with 오늘의집' [사진=카카오뱅크]

이 적금은 출시 3일 만에 15만좌가 개설되면서 또 한번의 파트너적금 흥행을 예고한 바 있다.

최대 3만4천원의 오늘의집 할인 쿠폰 혜택과 '춘식이 이중내열 유리컵' 굿즈를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인기 비결로 분석된다.

26주적금 with 오늘의집 가입 고객 연령대 비중은 ▲20대 이하 21% ▲30대 32% ▲40대 33% ▲50대 이상 14%로 집계됐다.

과거 파트너적금 대비 50대 이상 비중이 최대 2배 이상 증가한 것이 특징이다. 구매력을 갖춘 중장년층이 코로나19 이후 인테리어에 급격한 관심을 갖게 된 것이 이유로 분석된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020년부터 생활 속 금융혜택 확대를 목표로 다양한 제휴사와 함께 파트너적금을 출시하고 있다.

26주적금의 일정 적금 회차 납입을 성공할 경우 파트너사의 쿠폰·캐시백 등의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이 저축을 하면서 동시에 소비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설계했다.

한정된 기간동안 1인 1계좌만 가입 가능한 상품임에도 지금까지 5차례의 제휴를 통해 파트너적금 총 225만좌가 개설되며 플랫폼 역량을 입증했다.

파트너사 또한 파트너적금 가입기간 동안 신규 가입자와 모바일 앱 이용자 활동성이 큰 폭으로 증가하는 등 카카오뱅크와의 제휴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음.

금번 파트너적금의 파트너사인 오늘의집은 '역대 제휴 광고 중 최대 규모의 방문자와 가입자를 획득했다'고 설명했다.

카카오뱅크는 더 자주, 더 많은 혜택을 고객에게 드리기 위해 연말까지 다수의 신규 파트너적금을 연이어 출시할 계획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금융과 비금융의 연결을 통한 시너지가 더 많은 고객 혜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은경 기자(mylife144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