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대구은행과 주택연금 활성화 업무협약


내달부터 대구은행 주택연금 전담창구에서 상담·신청 가능

[아이뉴스24 이재용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HF)는 대구은행과 '고령층·중장년층의 노후생활 안정을 위한 주택연금 활성화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24일 최준우 주택금융공사 사장(오른쪽)과 임성훈 DGB대구은행 은행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주택금융공사]

주택연금은 만 55세 이상의 노년층이 내 집을 담보로 제공하고 금융기관 대출을 통해 매달 일정금액을 평생 연금처럼 수령할 수 있도록 국가가 보증하는 금융상품이다.

이번 협약은 주택연금 활성화를 통해 대구·경북지역 노년층의 생활안정을 중점 지원하기 위함이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은행 영업점에 주택연금 전담창구 개설 ▲주택연금 상담전문인력 양성프로그램 운영 ▲주택연금 활성화를 위한 공동 홍보 추진 등이다.

이에 따라 내달부터 대구은행 영업점에 전담창구가 마련되고 상담전문인력이 배치된다. 또 협약기관 공동으로 지역밀착형 주택연금 홍보활동도 추진된다.

최준우 HF사장은 "지난해 신탁방식 주택연금 도입, 연금 수령방식 다양화 등을 통해 보다 많은 국민이 주택연금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가까운 대구은행 영업점에서도 주택연금 상담과 신청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재용 기자(j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