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상장기업 대상 '공시책임자교육' 실시


불공정거래 예방교육 시간 2배로 확대

[윤지혜기자] 한국거래소(이사장 정찬우)는 오는 26일 오후 2시에 본관 1층 아트리움(Atrium)에서 총 70명의 코넥스 상장법인 공시책임자가 참석한 가운데 공시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코넥스 상장법인 공시책임자가 상장 후 6개월 내에 연1회 이상 이수해야 하는 의무 교육으로 불공정거래 예방 및 이전상장 절차 등의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거래소는 지난 2013년 7월 1일 코넥스시장을 개설한 후 매년 공시책임자를 대상으로 연 2회 공시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이번 교육은 시장건전성 강화를 위해 금융감독원 및 거래소의 불공정거래 예방교육 시간을 2배로 확대했다는 설명이다.

김재준 코스닥시장위원장은 "보다 내실 있는 공시관련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함으로써, 일부 기업의 불공정거래 발생 등 시장질서 교란행위를 미연에 방지해 시장의 투명성 및 신뢰도 제고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거래소는 공시 실무를 담당하는 코넥스 공시담당자(지정자문인) 및 상장법인 공시실무자를 대상으로 오는 11월에 공시교육을 추가로 실시할 예정이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