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2017년 ICT 10대 이슈는?


미래부 2017 ICT 산업전망 컨퍼런스 개최, ICT 융합 및 AI 다뤄

[조석근기자] 미래창조과학부가 오는 25일부터 이틀간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정보통신기술(ICT) 융합과 지능정보로 열어가는 제4차 산업혁명'을 주제로 2017 ICT 산업전망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올해로 16회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저명한 ICT 전문가들과 기업인이 참가, 제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ICT 산업의 역할과 내년도 ICT 산업의 10대 이슈를 소개한다. 또 지능정보사회의 모습과 융합산업 트렌드를 전망한다.

첫날인 25일에는 ICT 융합과 지능정보를 통해 급속히 전개되는 제4차 산업혁명을 미래를 조망한다. 이날 데일 포드 마킷 테크놀로지 부사장, 김도환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원장이 참석, '제4차 산업혁명과 ICT 대전환'을 주제로 강연한다.

또 '제4차 산업혁명의 패러다임, ICT 융합'을 주제로 이상훈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원장, 김영학 서울아산병원 교수, 김현문 현대자동차 상무의 주제발표도 마련됐다.

뒤 이어 박형주 국가수리과학연구소장, 김명준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장, 박대수 KT 경제연구소장, 이상흥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장이 '제4차 산업혁명의 꽃, 지능정보기술'에 관한 트렌드 및 기술 등을 소개한다.

둘째날인 26일에는 ICT 산업을 주도할 KICT 10대 산업, 지능정보, ICT 융합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와 전망이 다뤄질 예정이다.

이승민 ETRI 책임연구원, 최윤석 오라클 전무, 이호원 한경대 교수, 김익대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박사 등이 '글로벌 신패러다임 선도의 KICT'를, 최재붕 성균관대 교수, 장순열 IDC 상무, 안성원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 박사, 김문현 성균관대 교수 등이 '신 ICT의 패권 플랫폼, 지능정보'에 관한 강연을 담당한다.

아울러 박준석 이강윤 가천대 교수, 이태진 엑센츄어 전무, 한준희 우드스 대표, 민동욱 엠씨넥스 대표 등이 '제4차 산업혁명과 ICT 융합'과 관련 주제발표에 나선다.

이 외에도 사물인터넷(IoT),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보안, 에너지 IT, 핀테크 등 6개 분야 우수 중소벤처기업 경영자들이 ICT와 융합한 새로운 비즈니스에 대한 다양한 정보와 성공전략을 소개한다.

미래부 최재유 2차관은 "제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ICT 산업의 중요성을 확인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며 "ICT 융합 및 지능정보를 바탕으로 국가 ICT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석근기자 feelsogood@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2017년 ICT 10대 이슈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