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서 게임과몰입 예방 교육 워크숍 열려


게임문화재단 '스마트한 게임 세상, 현명하게 도와주기' 워크숍

[문영수기자] 게임문화재단(이사장 정경석)은 지난 2일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에서 '경북권 게임과몰입힐링센터 게임과몰입 예방 교육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6일 발표했다.

게임문화재단이 주최하고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의료원장 최경환)이 주관, 대구가톨릭위센터(센터장 최태영)가 후원한 이번 게임과몰입 워크숍은 대구·경북권 위(Wee) 센터 및 위 클래스 전문상담인력, 초·중·고등학교 교사 및 관련 업무 종사자 8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워크숍은 '스마트한 게임 세상, 현명하게 도와주기'라는 주제로 '게임과몰입 최신지견(새로운 지식과 견문)과 게임과몰입힐링센터의 운영' '게임과 인문학: 게임의 예술적 접근 방식' '인터넷, 스마트폰, 게임 과몰입 예방을 위한 집단상담 프로그램(음악 및 미술 프로그램 체험) 적용' 등으로 구성됐다. 또한 스마트폰, 인터넷·게임 중독 예방 프로그램 지침서도 배포됐다.

정인애 대구지산중학교 전문상담사는 "게임과몰입으로 인해 등교 거부 및 학부모와 갈등이 있는 부적응 학생 상담에 도움을 받고자 게임과몰입 워크숍을 신청했다"면서 "워크숍을 통해 게임의 최신지견과 상담 적용 방법 등을 알게 됐고 워크숍에서 얻은 지식이 학교 상담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태영 경북권 게임과몰입힐링센터장은 "게임과몰입에 대해 올바른 이해와 예방을 돕고 실제 현장에서 적용 가능한 예방 프로그램 실천 방법을 전달해 뜻깊다"며 "지속해서 다학제적(多學際的)인 전문가들과 소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