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테인먼트, 핀란드 게임사에 50억원 투자


슈팅게임 '크리티컬 옵스' 아시아 퍼블리싱 진행

[문영수기자] NHN엔터테인먼트(대표 정우진)는 핀란드 게임사 크리티컬 포스(대표 벨리페카 피라이넌)에 미화 450만 달러(약 50억4천900만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했다고 5일 발표했다.

크리티컬 포스는 2012년 설립된 핀란드 게임 개발사다. 첫 작품인 일인칭슈팅(FPS) 게임 '크리티컬 스트라이크'는 글로벌 4천만 다운로드를 달성한 바 있다.

차기작인 '크리티컬 옵스'는 소프트론칭 기간에만 글로벌 8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NHN엔터테인먼트는 '크리티컬 옵스'의 아시아 지역 퍼블리싱을 맡기로 했다.

회사 측은 이번 투자를 시작으로 북미와 유럽, 일본 등 글로벌 게임 개발사에 대한 투자와 해외 게임 퍼블리싱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벨레페카 피라이넌 크리티컬 포스 대표는 "NHN엔터테인먼트의 투자는 크리티컬 포스에게 팀을 확장하는 한편 모바일 e스포츠 선두 기업으로서의 전략을 펼쳐 나갈 수 있는 추가 동력을 제공한 것"이라며 "이미 이용자들이 '크리티컬 옵스'에 대해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어 NHN엔터테인먼트와 함께 모바일 e스포츠 분야에서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현식 NHN엔터테인먼트 투자소싱실 이사는 "성장성이 보이는 우수 게임 개발사에 대한 투자를 글로벌로 본격화하는 시기로, NHN엔터테인먼트의 게임사업이 글로벌 지역으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는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