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 모바일 개편…카카오 연동 시작


큐레이션·개인화 서비스 강화

[성상훈기자] 로엔엔터테인먼트(대표 신원수)는 카카오계정 로그인 기능을 탑재하면서 대폭 개편된 모바일 멜론 애플리케이션(앱)을 1일 선보였다.

이번 개편을 통해 멜론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계정 연동으로 별도 회원가입 없이 멜론 음원 및 영상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시간, 장소, 상황(TPO)을 적용한 큐레이션 서비스 '포유(For U)'와 이용자별 감상이력 분석에 기반을 둔 개인화 서비스 '뮤직DNA'로 나만의 플랫폼을 경험할 수 있다.

'For U'는 빅데이터와 TPO(시간, 장소, 상황)를 접목해 큐레이션의 확장성 및 다양성을 확보했다.

'뮤직DNA'는 음악감상의 횟수를 비롯, 감상패턴, 선호 장르, 아티스트 취향 등 나의 멜론 활동 이력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나만의 차트'를 구축하는 등 개인의 음악감상 활동에 가치를 부여했다.

더불어 스마트라이프에 맞춰 '모바일기기 최적화 기능'을 다수 선보인다. 먼저 가로방향으로 페이지를 이동하는 스와이프(Swipe) 방식을 적용하고 멜론 홈을 총 7개의 판(▲뮤직 ▲MY ▲For U ▲비디오 ▲스타 ▲피드 ▲콘서트 등)으로 구성했다.

이와 함께 콘텐츠 감상과 페이지 이동에 동시성을 부여했으며 개편된 멜론앱은 현재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에서만 이용 가능하다.

이제욱 로엔엔터테인먼트 멜론사업부문장은 "이번 개편으로 이용자 편의성을 높여 멜론의 K-컬처 콘텐츠를 쉽고 편리하게 감상할 수 있게 됐다"며 "또한 기존 큐레이션 기술의 한계를 넘은 차별화된 개인화 맞춤서비스가 가능해졌다"고 전했다.

성상훈기자 hns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