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마케팅 전략을 말한다 …'2016 SMSC' 개막


SNS·MCN·한류 콘텐츠·키덜트 등 성공 마케팅 가이드라인 제시

[성상훈기자]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펑타이 등 글로벌 SNS 서비스 기반 마케팅 성공 사례와 글로벌 플랫폼 기반 마케팅 전략을 한자리에서 들을 수 있는 행사가 열린다.

아이뉴스24는 2일 서울 역삼동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이같은 모바일 플랫폼 비즈니스와 마케팅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는 '2016 스마트 마케팅 전략 콘퍼런스(SMSC)'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페이스북 조동규 마케팅 파트너 팀장이 첫 연사로 나선다. 조 팀장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글로벌 모바일 마케팅 사례'주제로 기업들의 SNS를 통한 다양한 모바일 마케팅 성공사례를 공유한다.

또 카카오 감철웅 메시지 사업 파트장이 '내 손의 맞춤형 정보, 카카오톡 활용 비즈메세지 전략'을 주제로 카카오톡이 스마트폰 메신저를 넘어 비즈니스 전략 플랫폼으로 자리잡은 모바일 마케팅 성공 사례를 제시한다.

이어 허핑턴포스트코리아 박상유 디렉터가 '퍼블리셔 관점에서 본 네이티브 애드 운영 트렌드'를 통해 네이티브 애드를 통한 효율적인 광고 마케팅 기법과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

박 디렉터는 미디어가 직접 제작한 애드버토리얼과 브랜드 저널리즘, 네이티브 광고로 이어지는 선순환 프로세스와 가치를 제시할 예정이다.

오후에는 펑타이코리아 최원준 지사장이 '중국의 모바일과 SNS 마케팅 동향'을 발표한다.

중국의 모바일 온라인 인구는 현재 6억2천만명에 달할 정도로 큰 폭으로 성장해왔다. 중국의 포털 시장과 SNS 동향과 더불어 중국의 모바일 마케팅 성공 사례를 들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마트 박용일 팀장은 국내 가전 매장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는 '이마트 일렉트로마트'를 발표한다. 박 팀장은 가전과 뷰티, 주류를 모두 갖춘 '남자들의 놀이터', '키덜트 성지'로 떠오른 일렉트로마트에 대해 상세히 소개한다.

이어 CJ CGV 정종민 마케팅 실장은 '빅데이터 기반 CGV 고객데이터 활용 전략'을 소개할 예정이다. 정 실장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마케팅 성공 사례도 함께 제시한다.

특히 이날 콘텐츠미디어그룹 'NEW' 영화사업부 박준경 이사는 최근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한중 동시 마케팅 사례도 소개한다. 한류 드라마의 열풍과 함께 성공적인 콘텐츠 마케팅 사례와 전략을 구체적으로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최근 인터넷 업계 핫 트렌드로 떠오른 멀티채널네트워크(MCN) 마케팅에 대한 강연도 이어진다.

아시아 최대 MCN으로 꼽히는 CJ E&M 다이아TV의 연보경 마케팅 파트장이 '인플루언서 마케팅 및 크리에이터 육성 마케팅안'을 통해 최근 각광받고 있는 1인 크리에이터들을 활용한 마케팅 전략에 대해 자세히 소개할 예정이다.

성상훈기자 hns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