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달리웍스 IoT 클라우드 플랫폼 구축


쉽고 빠른 IoT 서비스 이용 목적

[김국배기자]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대표 조호견)가 사물인터넷(IoT) 업체인 달리웍스(대표 이순호)와 사업 제휴를 맺고 IoT 클라우드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28일 발표했다.

이는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솔루션인 '클라우드잇'에 달리웍스의 IoT 서비스인 '씽플러스'를 결합시켜 기업 고객들이 쉽고 빠르게 IoT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향후 IoT 클라우드로 수집한 방대한 데이터베이스(DB)를 빅데이터 분석에 활용한다.

양사는 이번 사업 제휴를 통해 엔터프라이즈 IoT 클라우드를 중심으로 제조·통신·공공·금융 등의 분야에서 기업간거래(B2B) IoT 사업을 강화할 방침이다.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는 "핀테크 기술등을 이노그리드의 서비스형 인프라(IaaS) 솔루션과 결합할 수 있도록 국내 전문기업들과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순호 달리웍스 대표는 "이노그리드의 국산 클라우드 플랫폼과 달리웍스의 IoT솔루션을 일원화시켜 누구나 쉽고 빠르게 IOT 솔루션을 도입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향후 빅데이터 분석까지 연결해 국내외 사업화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