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네트웍스-트렌드마이크로 연동제품 공동 영업


네트워크 접근제어 솔루션과 APT 대응 솔루션 연계

[김국배기자] 내부보안 전문기업 지니네트웍스(대표 이동범)와 글로벌 보안업체 트렌드마이크로(대표 에바 첸)가 각사 제품을 연동해 공동 영업 및 마케팅을 통한 신규 고객 잡기에 나선다.

지니네트웍스는 네트워크 접근제어 솔루션 '지니안 NAC'와 트렌드마이크로의 지능형지속위협(APT) 대응 솔루션 '딥 디스커버리'를 연동했다고 6일 발표했다.

이번 제품 연동은 네트워크에 접속하는 단말에 대한 제어정책을 적용해 APT 위협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한 목적이다.

딥 디스커버리에서 APT 공격 탐지 시 지니안 NAC는 해당 단말의 네트워크 행위를 차단함과 동시에 트렌드마이크로의 치료 솔루션 'TM에이전트(TMAgent)' 배포를 통해 악성 파일을 격리하고 감염된 단말을 치료한다는 게 지니네트웍스 측 설명이다.

또한 지니안 NAC는 TM에이전트의 서버 연동 상태와 버전 정보 등을 모니터링함으로써 외부 위협으로부터 네트워크를 보호하고 안전한 방어체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트렌드마이크로 김진광 상무는 "국내 대표적인 NAC 제품인 '지니안 NAC'과 연동을 통해 외부 위협을 실시간을 탐지할 뿐 아니라 감염된 단말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종합적인 조치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니네트웍스 김계연 연구소장은 "APT 등 지능형 보안위협 대응을 위한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트렌드마이크로와의 장기적인 기술 파트너십을 통해 능동적인 네트워크 및 단말보안을 구축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