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LG전자, 스마트TV용 '무료 채널 50개' 돌파


에브리온TV와 협력 강화…"다양한 서비스 제공"

[양태훈기자] LG전자는 지난 1일 자체 운영체제(OS) '웹OS 2.0'을 탑재한 스마트TV용 '채널 플러스' 서비스가 무료 채널 50개를 돌파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채널 플러스는 별도의 셋톱박스 없이 TV를 인터넷에 연결하면, 다양한 콘텐츠를 실시간으로 무료 시청할 수 있는 서비스다. 셋톱박스 추가 비용이 부담스러운 2대 이상의 TV를 사용하는 가구나 1인 가구 등에 유용한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사용 방법도 간단하다. 인터넷이 연결된 웹OS 2.0 스마트TV에서 채널 플러스 앱을 실행하면, 자동으로 채널이 추가된다. 한 번 추가된 채널은 기존의 채널목록에 함께 나타나 기존과 동일하게 TV 채널을 전환하던 방식 그대로 사용하면 된다.

LG전자는 앞으로 TV 콘텐츠 제공업체 '에브리온TV'와 파트너십을 체결, 현재 50개인 채널 플러스 서비스를 지속·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LG전자 이인규 TV·모니터사업부장(전무)는 "채널 플러스는 스마트TV를 진일보시킨 서비스"라며, "다양한 서비스로 고객들에게 지속적인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LG전자, 스마트TV용 '무료 채널 50개' 돌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