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신개념 숙박 브랜드 '코텔' 선보여


코텔 1호점 '코텔야쟈' 대전 오픈…비즈니스 여행객·외국인 주요 타깃

[성상훈기자] 숙박정보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가 국내 중소형 숙박시설 확산을 위해 신개념 숙박 브랜드 '코텔(KOTEL)'을 개발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야놀자는 호텔과 모텔로 양분된 국내 숙박업의 형태를 세분화하고 부정적 인식이 강했던 모텔의 서비스 및 시설적인 개선을 위해 '코텔'이라는 브랜드를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코텔의 주 타깃층은 도시형 내국인 여행자, 비즈니스 여행객 및 외국인 관광객이다. 코텔은 이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청결, 안전, 숙박업 관련 법규 엄수, 성인방송 제공 금지 등을 구성 조건으로 내세우고 있다.

야놀자는 지난 7월 코텔 개념을 최초로 도입한 '코텔야자(KOTEL YaJa)' 1호점을 대전 복합 버스 터미널 부근에 오픈했다.

코텔야자는 기존 모텔의 아웃테리어에 주로 사용되는 네온사인의 활용을 최소화하고 주차장에는 밝은 조명을 설치했다.

프런트와 대기 장소도 기존 모텔과 달리 오픈된 라운지 형태로 구성되어 있으며 성인용품은 별도의 '커플 박스'로 제작해 고객의 요청이 있을 시에만 제공한다. 또한 종사자를 대상으로 정기적인 위생 교육을 실시하며 전문 방역 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청결을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코텔야자는 여행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게스트하우스의 장점도 도입했다. PC와 프린터를 사용할 수 있는 비즈니스 공간과 간단한 취사를 할 수 있는 공동 취사공간을 마련했다는 것.

이 외에도 여행자들이 서로 모여 여행정보를 나눌 수 있는 라운지와 배낭과 캐리어 등을 보관할 수 있는 물품 보관 서비스도 운영하고 있다.

야놀자F&G의 임상규 대표는 "코텔은 국내 중소형 숙박 시설의 양지화 및 현대화라는 야놀자의 비전 실현을 위해 개발한 신개념의 숙박 시설"이라며 "합리적인 금액, 깨끗하고 질 높은 시설의 숙박 시설을 찾는 국내외 여행객들에게 더 큰 혜택을 줄 수 있도록 코텔 알리기에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라고 전했다.

성상훈기자 hns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