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화웨이,韓 AS 강화… 택배·퀵 동원 무상 서비스


'카카오톡'으로도 일대일 상담 서비스도 지원

[민혜정기자] 중국 스마트폰 업체 화웨이는 보증기간 내 택배 및 퀵 서비스를 통한 무상 스마트폰 애프터서비스(AS)를 실시한다고 19일 발표했다.

화웨이는 보증기간 내 무상 수리 건에 대해 택배 및 퀵 서비스 비용을 지원하는 수리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는 전국 각지에 위치한 화웨이 서비스센터에 직접 찾아가기 어려운 고객들에게 적합한 서비스다.

화웨이 코리아 홈페이지(www.huawei.com/kr)에서 '퀵 & 택배 수리 요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수리가 필요한 기기를 택배나 퀵을 통해 화웨이 직영 서비스 센터로 배송하면 된다.

전국의 모든 고객들이 품질보증기간 이내의 무상 수리건에 해당하는 제품에 대해서는 무상으로 택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퀵 서비스의 경우 서울지역 거주 고객이라면 누구나 무상으로 이용 가능하다.

이밖에도 화웨이는 스마트폰 모바일 메신저 서비스인 '카카오톡'을 통한 일대일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카카오톡 '친구찾기'에서 ID 검색란에 '@화웨이코리아디바이스'를 검색하여 친구로 추가하면 화웨이의 모든 디바이스와 관련된 문의 사항을 채팅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

화웨이의 택배 및 퀵 서비스를 이용한 무상 휴대폰 AS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화웨이 고객센터(1877-5838) 또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