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차세대 iOS 8 발표…기능 개선에 중점


알림센터·아이메시지 개선 눈길…퀵타입·페밀리쉐어링 기능도 추가

[원은영기자] 애플이 2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세계개발자대회(WWDC) 2014에서 최신 모바일 운영체제 iOS 8을 발표했다.

iOS 8에는 그간 각종 매체를 통해 제기된 루머에서처럼 시리에 음악 인식 기능인 샤잠이 통합됐고 '헬스북'이란 코드네임으로 불려온 헬스케어 기능이 '헬스' 앱이란 공식 명칭으로 탑재됐다.

또한 퀵타입, 페밀리 쉐어 등과 같은 새로운 편의 기능이 추가됐으며 기존 알림센터와 아이메시지 등의 기능도 한층 개선됐다.

무엇보다 이날 함께 공개된 애플의 최신 맥 운영체제인 OS X 요세미티와의 연동성이 강화돼 지금껏 iOS 기기간 가능했던 에어드롭 기능이 맥PC까지 확대 지원되며 아이폰으로 걸려온 전화를 OS X 요세미티 기반의 맥으로 받을 수 있게 됐다.

애플은 또 클라우드 저장 서비스인 '아이클라우드 드라이브(iCloud Drive)'도 선보여 모바일과 데스크톱 기기간 파일 공유를 가능토록 했으며 iOS와 OS X 기기간 작업 연계성도 한층 강화돼 사용자들이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이메일 또는 문서 등의 작업을 진행하다 맥으로 옮기게 되더라도 직전까지 작업하던 내용이 맥에 떠 작업을 이어서 할 수 있게 됐다.

애플이 iOS 8에 새롭게 추가한 기능 및 주요 개선사항을 정리하면 아래와 같다.

◆시리, 샤잠 통합 및 핸즈프리 카 지원

애플이 iOS 8에 음악인식 기능을 탑재하기 위해 영국 음악인식 앱 업체인 샤잠과 공동 작업 중이라는 루머가 그간 제기돼 왔다. 샤잠은 현재 재생되고 있는 노래의 곡정보를 알려주는 응용프로그램으로 제목과 음악가 정보는 물론, 지리 정보를 이용해 근처 음반 매장과 해당 음악가의 콘서트 정보까지 제공해준다.

애플은 이날 새롭게 공개한 iOS 8 시리에 이같은 음악인식 기능인 샤잠이 통합되며 뿐만 아니라 핸즈크리 카 기능을 지원해 운전중 아이폰을 터치하지 않고 '헤이 시리(Hey, Siri)'라는 간단한 말로 실행시킬 수 있다.

그 밖에도 시리를 통해 아이튠스에서 콘텐츠를 구입하는 기능을 수행할 수 있으며 22개의 새로운 언어를 지원한다.

◆헬스 앱과 서드파티용 플랫폼 헬스킷 발표

애플이 iOS 8에 탑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 헬스북 앱의 공식 명칭은 당초 예상보다 단순한 '헬스(Health)' 앱으로 드러났다.

애플은 이날 헬스 앱과 관련해 구체적인 설명은 삼갔다. 다만 기존의 많은 헬스관련 앱들과 마찬가지로 사용자의 기본 건강상태와 피트니스 트랙킹 기능을 지원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를 담당 메디컬 센터와 연결시켜주는 서드파티용 플랫폼인 '헬스킷(HealthKit)'을 함께 공개했다.

현재 애플은 나이키와 메요 클리닉과 제휴를 맺은 상태다. 나이키의 경우 애플과의 전략적 제휴를 위해 앞서 웨어러블 기기와 관련된 퓨얼밴드 사업을 포기한 바 있으며 메요 클리닉은 존스 홉킨스 병원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세계 최고의 종합병원으로 알려져 있다.

애플은 또 헬스킷과 함께 집안 내 가전제품들을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로 작동시킬 수 있는 홈 오토메이션을 위한 플랫폼인 홈킷(HomeKit)도 선보였다.

◆퀵타입·페밀리 쉐어링 등 편의기능 추가

iOS 8에 새롭게 추가된 기능에는 퀵타입(QuickType)과 페밀리 쉐어링(Family Sharing) 등이 대표적이다. 퀵타입은 사용자가 키보드를 이용한 문자 입력시 보다 빠르게 단어를 입력할 수 있도록 문맥상 적절한 단어를 자동으로 추천해주는 기능이다.

특히 사용자가 누구에게 메시지를 작성하고 있는지 이를 테면 직장 상사인지 남자친구 인지 알 수 있기 때문에 상황에 보다 적절한 단어를 추천할 수 있다. 다만 이날 시연은 영어로 진행됐으며 한국어 지원은 현재까지 미지수다.

페밀리 쉐어링은 최대 6인까지 아이튠스를 통해 구입한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는 기능으로 아이들이 콘텐츠를 구입하는 경우엔 사전에 부모의 동의를 얻도록 하고 있다.

◆알림센터·아이메시지 등 기능 개선

iOS 8에는 인터렉티브 알림센터 기능이 개선돼 알린 바를 아래로 스와이프해 곧바로 메시지 답장을 할 수 있으며 홈버튼을 두번 탭하면 자주 연락하는 사람 목록이 나타나 바로 통화 기능을 실행할 수 있다.

그 밖에도 메일 앱과 아이메시지, 포토스 기능도 한층 개선됐는데 메일 앱에선 메일 작성 중 아래로 내려 다른 메일 읽기를 지원하며 밀어서 읽음, 읽지 않음을 전환하거나 바로 삭제가 가능해졌다. 포토스의 경우 아이클라우드 통합으로 여러 장비를 통해 사진 라이브러리에 접근할 수 있으며 스마트 서치 및 스마트 에디팅 기능을 지원한다.

아이폰 사용자들의 활용도가 가장 높은 아이메시지의 경우 단체 메시지 전송, 위치 공유 지원, 음성 메모 및 동영상 메시지 전송을 새롭게 지원한다. 특히 음성 메시지의 경우 알림센터에서 휴대폰을 귀에 갖다 대기만 하면 답장을 보낼 수 있다.

애플은 iOS 8 베타 버전과 SDK를 개발자들에게 곧 배포할 예정이며 올 가을께 소비자들에게 무료 업데이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iOS 8 지원 단말기에는 아이폰4S 이상, 아이폰터치 5세대, 아이패드 2, 레티나 디스플레이 탑재 아이패드2, 아이패드 에어, 아이패드 미니 이상 버전이다.

/시카고(미국)=원은영 특파원 gr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