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스타디움 '넥슨 아레나' 일반인에도 대관


게임관련 행사의 경우 무상으로 공간 제공

[이부연기자] 넥슨(대표 서민)은 6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e스포츠 전용 경기장인 '넥슨 아레나'의 공식 홈페이지에 일반인 대관신청 기능을 오픈했다.

넥슨 아레나 홈페이지에서 넥슨 포털 회원이라면 누구나 대관신청을 할 수 있고 실시간 대관현황을 참고해 희망 날짜와 시간을 선택할 수 있다.

대여가능 시설로는 LED 스크린, 경기부스 등 기본 e스포츠시설 외 BJ 부스, 프로모션 라운지와 같은 다목적 공간도 포함됐다.

넥슨은 목적의 적합성 등의 검토를 거쳐 승인여부를 결정한다. 아울러, 일반 이용자가 랜파티, 길드 모임과 같은 게임관련 행사를 신청한 경우 무상으로 공간을 제공한다.

넥슨 아레나 운영을 총괄하는 넥슨 e스포츠팀 황영민 팀장은 "게임리그 외에도 이용자들이 직접 다양한 행사를 열어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열린 문화공간으로 발전시키는 것이 목표"라며 "국내 e스포츠 경기장 최초로 시도되는 일반인 개방인 만큼 운영에 힘을 쏟아 e스포츠문화가 꽃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2월 28일 서울 서초구에 문을 연 넥슨 아레나는 지하 2개 층, 전용면적 1천683평방미터 규모의 e스포츠 경기장으로, 복층형 관객석과 폭 19미터의 대형 LED 스크린을 통해 역동적인 관전환경을 제공한다. 이밖에 모바일 라운지, BJ 부스 등 기존 경기장과 차별화된 체험공간을 확보한 점이 특징이다.

이부연기자 b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