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N "한국 정부전산센터, 클라우드 베리 굿"


정부의 클라우드 이용 우수 사례로 소개

[김관용기자] 우리 정부가 정보자원을 통합 관리하기 위해 운영중인 정부통합전산센터가 유엔 산하 기구에서 우수사례로 채택됐다.

유엔무역개발회의(UNCTAD)가 발간한 '2013년 정보경제보고서(Information Economy Report 2013)'에서 우리나라 정부통합전산센터를 정부의 클라우드 이용 분야 우수사례로 소개했다.

유엔무역개발회의(UNCTAD)는 1964년에 설립된 국제기구로 개발도상국의 산업화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국제무역과 관련된 효과 분석 및 정책연구 등을 수행한다.

이번 보고서는 정부통합전산센터가 범정부 관점에서 기반 시설의 투자 효율성을 제고하고 정보시스템 관리 환경 개선과 안전성 확보에 성공했다고 소개됐다. 특히 정보자원의 효율적인 관리에 의한 비용절감, 에너지 효율성 제고, 사이버 공격 대응능력 강화를 높이 평가했다.

정부통합전산센터는 하드웨어(HW)와 소프트웨어(SW) 등 정부 정보자원을 일괄 구매해 통합 구축함으로써 부처가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통합 전에 비해 30% 이상의 비용을 절감하고 있으며 각종 장애와 사이버 위협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통합 전 67분에 달하던 장비 당 월평균 장애시간이 3.04초로 줄어들었다.

이와 함께 보고서는 정부전용통신망 '코리아넷(K-net)', 자동화된 관리시스템 '통합운영시스템(nTOPs)', '통합보안관리체계(e-ANSI)' 등을 예로 들며 우리나라의 정보자원 통합은 클라우드에 필수적인 네트워크 연결성과 데이터센터 운영 측면에서 매우 우수하다고 밝혔다.

안전행정부 측은 "정부통합전산센터가 유엔에서 정부 클라우드 우수 사례로 높이 평가받은 것을 계기로 전자정부 수출 주요 품목으로 적극 홍보해 나가는 한편 향후 전자정부 컨설팅과 인력교류 등 정부간 협력 사업을 활용해 개발도상국의 정부 클라우드 도입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관용기자 kky1441@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UN "한국 정부전산센터, 클라우드 베리 굿"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