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T-세종텔레콤, 300억 규모 동반성장 협약 체결


"중소통신사업자와 상생 도모"

[허준기자] KT(대표 이석채)는 세종텔레콤(대표 김형진)과 총 3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협약서를 체결하고 중소통신사업자와의 상생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T는 세종텔레콤의 전송망을 위탁 운용하는 등 전용회선사업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한다. 세종텔레콤과 온세텔레콤을 KT 서비스에 특화된 유통채널로 육성해 건전한 통신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힘쓸 예정이다.

세종텔레콤은 이번 협약으로 턴어라운드 기반을 마련, 실적 개선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 측은 향후 증가된 투자 여력으로 새로운 통신서비스를 제공해 ICT 일자리 창출과 고객 만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종텔레콤 김형진 대표는 "KT와의 협약을 통해 실적 개선의 계기가 마련돼 통신 생태계에서 자생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며 "새정부 정책 기조에 적극 동참하고자 하는 KT의 노력에 부응해 고용 안정과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T 그룹코퍼레이트센터장 김일영 사장은 "이번 사업 협력은 KT가 주력사업 분야에서도 중소기업의 성장을 먼저 생각하겠다는 것으로 동반성장에 대한 KT의 진심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KT는 통신업계의 맏형으로서 중소통신사업자와 함께 대한민국의 통신 생태계를 위해 상생의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유선통신 및 MVNO 사업자인 온세텔레콤을 자회사로 두고 있는 세종텔레콤은 전용회선사업을 영위하는 통신전문기업이다.

허준기자 jjoon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T-세종텔레콤, 300억 규모 동반성장 협약 체결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