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T, '실시간 자동차 운행기록 수집' 서비스 개시


에너지 절감, 교통사고 예방 등에 활용

[허준기자] KT(대표 이석채)는 교통안전공단과 함께 빅데이터 처리 기술을 도입해 '실시간 자동차 운행기록 수집·분석을 위한 정보시스템(VDIS)'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일 발표했다.

VDIS는 자동차 운행기록정보 및 이산화탄소 배출량 등의 차량 운행 정보를 무선통신망을 활용해 실시간으로 수집·분석하는 시스템이다. 국가 자동차 안전 정책에 활용함은 물론 운수회사에 필요한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구축됐다.

KT는 이 시스템이 ▲차량별 유류사용량 분석을 통한 에너지 절감 및 이산화탄소 발생 최소화 ▲과속·급제동 등 난폭 운전자의 습관 교정을 통한 교통사고 예방 ▲운행거리에 따른 보험료 차등 지불 서비스 가능 ▲차량의 위치 및 운행정보를 활용한 부가서비스 제공 ▲국가적 에너지목표관리제 등 국가 정책 지표로 활용 등 다양한 분야에 사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KT G&E부문 사업총괄 임수경 전무는 "이번 VDIS 시스템 구축으로 기존 서비스 체계와는 다른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차량정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며 "에너지 절감과 교통사고 최소화 등 국가 정책 지표를 개선, 편리하고 경제적인 교통문화 환경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준기자 jjoon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T, '실시간 자동차 운행기록 수집' 서비스 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