넵튠, 라인 통해 퍼즐게임 '라인 터치터치' 출시


사천성 게임 바탕으로 소셜요소 도입

[허준기자] 정욱 한게임 전 대표가 설립한 게임 개발사 넵튠이 11일 모바일 메신저 라인을 통해 퍼즐게임 '라인 터치터치'를 글로벌 시장에 출시했다.

라인 터치터치는 사천성 게임을 바탕으로 모바일 메신저 이용자들의 게임성향에 맞도록 변화한 게임이다. 장해물을 피해가며 같은 모양의 퍼즐 블록을 찾아 연결하는 방식으 게임으로 다양한 효과를 가진 새로운 아이템들을 이용해 점수를 쌓아가는 방식이다.

사천성의 재미는 그대로 살리면서도 새로운 게임 방식을 통해 누구나 쉽게 플레이가 가능하도록 구현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친구간의 랭킹 경쟁과 점수 자랑하기 등의 시스템을 기본으로 기존 퍼즐게임에서 보기 어려웠던 블록 수집 시스템 등 새로운 재미도 담아냈다.

넵튠 관계자는 "회사 설립 이후 넥슨프로야구마스터와 프로야구를 출시하며 스포츠 장르에서 두각을 나타냈다"며 "이번에는 캐주얼 장르에 도전한 뒤 향후 역할수행게임(RPG) 등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허준기자 jjoon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