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일본에서 NFC 쿠폰 서비스 시작


SK플래닛, KDDI·소프트뱅크와 제휴해 NFC 사업 추진

[민혜정기자] SK플래닛(대표 서진우)은 일본에서 근거리무선통신(NFC)를 활용한 쿠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발표했다.

SK플래닛은 일본의 이동통신사인 KDDI·소프트뱅크 등과 제휴해 도쿄 신오쿠보 한류 거리에 NFC 존을 오픈하고 100여곳의 상점에서 NFC 쿠폰서비스를 제공한다.

SK플래닛 관계자는 "올해 초부터 일본에서 출시된 대부분의 스마트폰 단말기에 NFC기능이 기본 탑재되면서 NFC 단말기 보급률이 크게 증가하는 추세"라며 "일본 신오쿠보 지역은 한식, K-팝, 화장품 등 한류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수많은 상점들이 밀집한 한류의 중심지"라고 설명했다.

일본 고객들은 KDDI와 소프트뱅크를 통해 '신오쿠보' 앱을 스마트폰에 설치하고 신오쿠보 지역 100여곳의 상점에서 발행한 할인, 무료 쿠폰 등을 내려 받을 수 있다. 모든 쿠폰은 각 상점에 비치되어 있는 NFC 인식기에 스마트폰을 갖다대면 사용할 수 있다.

일본으로 여행하는 국내 관광객들도 T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한국어로 제공되는 신오쿠보앱을 내려 받으면 일본에서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우선 SK텔레콤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제공된다.

SK플래닛 이재환 플랫폼 비즈 사업부장은 "일본 신오쿠보 지역을 시작으로 일본 내 NFC를 통한 결제, 멤버십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SK플래닛이 글로벌 NFC 표준을 이끌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