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우기술, 스팸메일 차단솔루션 렌탈 서비스


중소기업 월 12만원, 중견기업 15만원에 유지보수 기술지원 가능

[김국배기자] 다우기술(대표 김영훈)은 스팸메일차단솔루션인 '테라스메일와쳐(TMW)'를 월정액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렌탈판매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테라스메일와쳐는 외부로부터의 보안과 내부정보 유출방지를 위한 스팸메일 차단솔루션으로 앞으로 기업들은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일시에 구입하지 않고 매월 임대료만 지불하고 사용할 수 있다. 유지보수 기술지원과 라이브업데이트 서비스도 가능하다.

렌탈 가격은 종업원 300명 이하의 중소기업은 월 12만원, 종업원 500명 이하의 중견기업은 월18만원이며 렌탈 계약은 1년 단위로 연장할 수 있다. 또한 추가 비용 없이 항상 최신 버전의 기술을 적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다우기술 정종철 상무는 "메일을 이용한 해킹수법이 날로 고도화되고 지능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들이 가장 경제적인 방법으로 메일보안시스템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방식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