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라인' 쑥쑥···1Q 영업익 1천911억원


매출액·영업익 전년비 두자릿수 상승

[민혜정기자] NHN 모바일 메신저 '라인'의 성장세가 가파르다.

NHN은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2013년도 1분기에 매출액 6천736억원, 영업이익 1천911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발표했다. 이는 전년대비 각각 17.6%, 10.5% 증가한 수치다. 당기순이익도 전년 대비 15.6%가 증가해 1천570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원 별 비중은 ▲검색광고 매출 49% ▲게임매출 23% ▲디스플레이광고 12% ▲기타매출 16%이다.

검색광고는 광고주 증가, 모바일등 신규 매출 성장으로 전년동기 대비 11% 증가한 3천278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디스플레이 광고는 전년동기대비 2.4% 증가해 790억원을 기록했다.

온라인 게임은 웹보드게임 보수적 기조 유지로 전년동기 대비 4.7% 감소해 1천563억원을 달성했다.

기타 매출은 라인 매출의 호조로 전년동기 대비 204.8% 증가해 1천105억원을 기록했다.

지역별 매출의 경우, 국내는 전년 동기 대비 7.6% 증가한 5천204억 원을, 해외는 전년 동기 대비 71.4% 증가해 1천532억원을 기록했다.

김상헌 NHN 대표는 "1분기에는 라인과 해외 매출이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다"며 "NHN은 1분기에 캠프모바일, 라인플러스 등 신규 법인을 설립하는 등 모바일 시대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있는 체제를 정비했으며, 이를 통해 앞으로 모바일, 글로벌시장에서 더 큰 성과를 기록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