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애플, 1분기 매출 예상 하회…순익 전년比 감소


아이폰 4779만대, 아이패드 2286만대…iOS 단말기 판매량 분기 최고

[원은영기자] 애플이 회계년도 2013년 1분기(2012년 10월~12월) 실적 발표에서 시장 전망치를 하회하는 매출액을 기록했다.

23일(현지시간) 올싱스디지털 보도에 따르면 애플의 올해 1분기 매출액은 545억 달러로 당초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인 547억 달러에 못미쳤다.

주당 순이익은 13.81달러로 시장 전망치인 13.47달러를 웃돌았지만, 전년 동기의 13.87달러와 비교하면 소폭 하락한 수준이다. 애플의 순익이 전년 대비 감소한 것은 2003년 이후 10년만의 일이다.

최근 3개월 간 주가가 30% 가까이 떨어지며 아이폰5의 시장 수요가 감소하는 등 악재가 겹치고 있지만 애플은 1분기에 아이폰, 아이패드 등 iOS 단말기의 판매량에서 대체적으로 증가세를 유지했다.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이 기간동안 아이폰 4천779만대, 아이패드 2천286만대, 맥 PC 406만대, 아이팟 1천268만대를 판매해 맥 PC를 제외하고는 전기 대비 판매량이 상승했다.

특히 아이폰은 전기 대비 판매량과 매출액이 각각 78%, 84% 늘었으며 아이패드의 판매량과 매출액은 전기 대비 각각 63%, 50% 증가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실적 발표에서 "애플은 540억달러 이상의 매출액과 7천500만대의 iOS 단말기 판매량이라는 분기 최고 기록을 세웠다"며 "우리는 계속해서 혁신과 최고의 제품에 초점을 맞추고 있기 때문에 애플 제품군의 경쟁력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애플은 이날 회계년도 2013년 2분기 매출액을 410억달러~430억달러 수준으로 전망했다. 이는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인 456억달러에 못미치는 수준이다.

/시카고(미국)=원은영 특파원 grac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애플, 1분기 매출 예상 하회…순익 전년比 감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