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T 전담부처 무산…미래창조과학부서 전담키로


미래창조과학부 내 ICT차관 도입하기로

[채송무기자] 박근혜 정부에서 새로 신설되는 미래창조과학부에서 ICT 관련 정책 기능을 전담하기로 했다. IT업계의 관심을 모았던 ICT 전담부서 신설은 결국 무산됐다.

김용준 대통령직 인수위원장(사진)은 15일 오후 기자회견에서 "미래창조과학부를 신설해 창조 과학을 통한 창조 경제 기반을 구축하려 한다"며 "특히 ICT관련 정책 기능을 미래창조과학부에서 전담함으로써 기술 융합의 시너지 효과를 내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인수위원장은 "이를 위해 ICT차관을 도입할 것"이라며 "국가기술과학위는 폐지하고 원자력 발전위는 미래창조과학부 소속으로 변경할 것으로 교육과학부의 명칭은 교육부로 변경하겠다“고 했다.

채송무기자 dedanhi@inews24.com 사진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