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점핑스타' 카카오톡 출시


세 번째 카카오톡 출시작, 휴대폰 좌우로 기울여 플레이

[이부연기자] CJ E&M넷마블(이하 넷마블, 부문대표 조영기)이 새로운 개념의 스마트폰 캐주얼 점프게임 '점핑스타(개발사 블루페퍼,대표 문성빈)'를 14일 카카오톡 게임하기에 출시했다.

휴대폰을 좌우로 기울여 플레이하는 '점핑스타'는 아기자기한 그래픽을 기반으로 카카오톡 친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캐주얼 점프게임이다.

특히 이용자가 직접 캐릭터를 그리거나 타 이용자의 캐릭터를 다운로드 받아 플레이 할 수 있는 이용자 창작 콘텐츠(UCC:User Creative Contents)요소도 게임 속에 녹아 들어가 있어 눈길을 끈다.

'점핑스타' 개발사 블루페퍼의 문성빈 대표는 "'점핑스타'는 지금까지 출시돼있는 카카오톡 게임들과는 차원이 다른 소셜적 특징을 보유하고 있는 게임"이라며 "게임 내 '캐릭터 그리기'를 통해 본인이 직접 그리거나, 보유하고 있는 사진을 편집해 캐릭터로 플레이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이용자 순위와 근접한 친구의 데이터를 불러와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구현했다"고 말했다.

넷마블 백영훈 본부장은 "'점핑스타'는 카카오톡 플랫폼의 특징에 가장 잘 부합될 수 있도록 개발됐고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서비스할 예정"이라며 "기존 점프게임에 없는 매력을 보유한 게임이라 이용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현재 '점핑스타'를 포함해 판타지 RPG(역할수행게임) '카오스베인SE', 항구교역소셜게임(SNG) '베네치아스토리' 등 3개의 게임을 카카오톡 게임하기를 통해 서비스하고 있다.

이부연기자 b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