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애플 "아이폰5는 LTE 지원"


두께 18% 줄여…"세계에서 가장 얇은 스마트폰"

[김익현기자] 애플이 마침내 아이폰5를 공개했다. 예상대로 4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초슬림 제품이었다.

12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부에나 예술센터에서 열린 행사에서 필 쉴러 애플 부사장은 "차기 모델은 아이폰5"라고 발표했다.

팀 쿡 최고경영자(CEO)에 이어 무대에 올라온 필 쉴러 부사장은 "아이폰5는 4인치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고 밝혔다. 아이폰4S까지 3.5인치를 탑재했던 것에 비하면 화면이 다소 커진 편이다.

필 쉴러 부사장은 "기존 제품에 비해 두께는 18%, 무게는 12% 가량 줄였다"면서 "세계에서 가장 얇은 스마트폰"이라고 강조했다. 또 예상대로 4G LTE도 지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익현기자 sin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