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5, 9월 12일 예약주문 받는다


9월 21일 첫 출하 개시…2차 10월 5일 시작

[안희권기자] 애플이 차세대 아이폰(아이폰5)을 다음달 12일 발표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날 아이폰5 사전 예약 주문을 시작할 것이란 전망이 제기됐다.

IT매체 더버지는 AT&T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이 9월12일 아이폰5 출시 행사를 갖고 같은 날 통신사들이 아이폰5 사전예약 주문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아이폰5 미국지역 공식 출하는 이보다 9일 후인 9월21일부터 시작한다. 해외지역의 본격적인 아이폰5 출하는 10월 첫번째주인 5일부터 시작한다.

AT&T 통신사도 10월 첫주 아이폰5 공급에 맞춰 직원들의 일정관리와 교육을 진행중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애플은 그동안 아이폰 출시와 예약주문을 같은 날 시작하지 않았다. 작년의 경우 아이폰4S를 10월4일 공개하고 7일부터 예약 주문을 받았다. 미국을 포함한 1차 아이폰 판매는 10월14일 시작했고, 2차 공급은 10월28일부터 시작했다.

올해부터 제품 출시와 판매 시점이 크게 줄어든 것이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