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전연령층 타깃 '모두의마블' 공개서비스


[이부연기자] CJ E&M 넷마블(이하 넷마블, 부문대표 조영기)이 모든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온라인 캐주얼 보드게임'모두의마블(개발사 엔투플레이,대표 최정호)'의 공개서비스를 23일 오후 3시부터 실시한다.

'모두의마블'은 전세계 도시의 건물을 사고파는 인기 보드게임의 재미를 20분내에 쉽고 빠르게 즐길 수 있는 온라인 캐주얼 보드게임이다. 특히 단순한 조작이 아니라 생각과 의사결정에 따라 새로운 전략적 사고 유도, 어린이들의 경제관념 정립은 물론 세계 도시의 역사와 문화를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공개서비스부터 7~10세 저 연령층 아이들을 위해 '내 영토시스템'이라는 미니게임을 게임 내에 구현해 세계 여러 나라에 대한 교육용 정보를 게임을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습득할 수 있게 했다.

개발사 엔투플레이 최정호 대표는 "'모두의마블'은 온 가족이 함께 소통하며 즐길 수 있는 가족용 온라인 게임"이라며 "이 게임을 통해 부모와 아이가 같이 게임을 즐기면서 교감과 소통을 나눌 수 있는 긍정적 역할을 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넷마블 이상현 본부장은 "'모두의마블'은 타 게임들과 달리 조작이 필요치 않고 간단한 클릭만으로 게임이 진행되기에 이용자의 판단과 사고력만 있으면 스트레스 없이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특징이 있다"며 "이 게임을 통해 넷마블이 온라인 상에서도 아이들의 건전한 놀이문화를 생성해가는 데 기여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지난 주 사전공개테스트를 거쳐 금일부터 '모두의마블'의 공개서비스에 돌입했으며 이를 기념하는 이벤트를 금일부터 한 달간 진행한다.

게임 실행 시 1천만 마블머니(게임 내 화폐)를 100% 지급함은 물론 게임플레이를 통해 랜드마크 1개를 건설하면 50만원 상당의 세계여행 상품권에 자동 응모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이부연기자 b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