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투표율 54.3% 집계…18대보다 8.2%p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잠정 집계…서울 55.5%

19대 총선 투표율은 54.3%를 보인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1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전체 유권자 4천20만5천55명 중 투표자 수는 2천181만5천420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역대 전국 단위 선거중 최저 투표율을 기록했던 18대 총선(46.1%)보다 8.2%포인트가 높아진 것이다.

이날 투표는 오전 9시 이전까지는 18대 총선 때보다도 저조했으나 오후로 접어들며 투표율이 높아지는 양상을 보였다.

지역별로는 세종특별자치시가 59.2%로 가장 높았다. 인천이 51.4%로 가장 낮았다. 서울은 마감 2∼3시간을 앞두고 유권자들이 몰리면서 55.5%로 전체 평균 투표율을 웃돌았다. 또 ▲부산 54.6% ▲대구 52.3% ▲광주 52.7% ▲대전 54.3% ▲울산 56.1% ▲경기 52.6% ▲강원 55.8% ▲충북 54.6% ▲충남 52.4% ▲전북 53.6% ▲전남 56.8% ▲경북 56.0% ▲경남 57.2% ▲제주 54.5%를 각각 기록했다.

이부연기자 b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