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본사 취업해봐?'


우수인재 적극 채용 의지 밝혀

[김영리기자] 구글코리아(대표 염동훈)는 미국 마운틴뷰 본사에서 일할 신입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를 선발하는 '구글 글로벌 취업 프로그램'을 전격 실시한다고 20일 발표했다.

이번 특별 채용 프로그램은 지난해 11월 방한한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이 이명박 대통령을 만난 자리에서 발표한 '코리아 고 글로벌(Korea Go Global)'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국내 소프트웨어 인재들의 글로벌 진출을 도와 세계적인 우수 인력으로 성장 시키며 궁극적으로 국내 IT 산업의 활성화를 기하기 위해 한국 엔지니어를 대상으로 특별히 진행되는 것이다.

이번 특별 채용 선발 인원수는 정해지지 않았다. 그러나 자격 요건에 맞는 우수한 인재가 발견되면 적극적으로 채용하겠다는 계획이다.

구글 글로벌 취업 프로그램은 국내 엔지니어를 구글 본사로 직접 채용하는 이례적인 프로그램으로, 전 채용 과정은 국내에서 이루어진다.

6월 중 발표되는 최종 합격자는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미국 본사에서 근무하게 된다.

이번 글로벌 취업 프로그램은 신입 엔지니어를 위한 프로그램으로, 해외 취업이 가능한 올해 졸업자 및 2013년 졸업 예정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자세한 지원 방법은 구글 채용정보 사이트(www.google.co.kr/jobs)를 통해 영문 이력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원 마감은 2012년 4월 9일 월요일 오후 6시(한국시간)이다.

조원규 구글코리아 R&D 총괄 사장은 "이번 특별 글로벌 채용 프로그램에 국내 많은 젊은 엔지니어들이 지원하길 바란다"며 "스타트업 코리아, 안드로이드 개발자 랩, 해커톤 등과 같이 구글이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개발자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 IT 산업이 보다 발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