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각 지대 없앴다' LG 휘센 에어컨, '리얼 4D' 냉방 선언


리얼 4D 입체냉방 적용 '챔피언 윈도우' 등 40여개 신모델 대거 출시

[박웅서기자] LG전자(대표 구본준)는 4일 남산 반얀트리 클럽앤스파에서 2012년형 휘센 에어컨 신제품을 발표했다.

LG전자의 2012년형 에어컨은 ▲냉방 사각 지대를 없앤 '리얼 4D 입체냉방' ▲250mm의 국내 최소 두께를 실현한 '수퍼 슬림 디자인' ▲전기료를 절감하는 '초절전 수퍼 인버터' 기술 ▲한층 업그레이드 된 스마트폰 제어기능과 '매직 LCD' 등이 특징이다.

LG전자는 이날 40여개 신모델을 본격 선보였다. 세계 최초 '리얼 4D 입체냉방' 성능과 초슬림 디자인을 구현한 '챔피언 윈도우'와 수퍼 3D 입체냉방과 디자인을 강화한 '스페셜', 기본 냉방 성능을 한층 강화한 '에이스' 등을 공개했다.

LG전자 AE사업본부장 노환용 사장은 "2012년형 휘센 신제품은 강력한 냉방 성능은 물론 초절전 기술과 초슬림 디자인까지 갖춘 스마트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기본이 강한 혁신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글로벌 1등 브랜드의 명성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매직 윈도우'로 세계 최초 '리얼 4D 입체냉방' 실현

대표 모델인 '챔피언 윈도우'는 기존 상∙좌∙우면의 3D 냉방에 중간에 위치한 '매직 윈도우'를 더해 '리얼 4D 입체냉방'을 실현했다. 기존 제품에서 볼 수 없었던 '매직 윈도우'는 에어컨 중간에서 냉기를 내뿜기 때문에 거실에 앉아서 생활하는 주거문화에 적합하다.

특히 업계 최초로 내부에 2개의 냉각 팬을 채용한 '2X 쿨링 시스템'으로 냉방 성능을 강화했다. 이 시스템은 기존 에어컨의 냉각 팬 두께를 2/3 이상 대폭 줄여 상단에 2개를 장착한 방식. 이를 통해 기존 대비 3배 빠른 냉방 속도를 실현했다는 게 LG전자의 설명이다.

LG전자는 아울러 국내 최초로 기존 에어컨 두께인 300mm대 벽을 깼다. '2X 쿨링 시스템' 적용과 비스듬하던 열 교환기를 똑바로 세워 부피를 줄여 제품 폭을 기존 347mm에서 250mm로 약 100mm 가까이 줄여 국내 최소 두께의 슬림 디자인을 구현했다. 전면 가로 폭도 기존 대비 40mm 줄어 에어컨 설치 공간이 20% 더 여유로워졌다.

◆전기료 절감 '초절전 수퍼 인버터'와 스마트 기능도 강화

LG전자는 올해 출시하는 전 모델에 '초절전 수퍼 인버터' 기술을 적용했다. '초절전 수퍼 인버터'는 실내외 온도에 따라 냉방능력을 자동으로 조절하는 친환경 고효율 기술이다.

덕분에 전기료 부담은 기존 대비 1/3 수준으로 대폭 줄어들었다. 냉방면적 58.5㎡ 에어컨, 에너지관리공단 에너지라벨 연간 전기료 기준으로 일반 에어컨은 연간 전기료가 15만4천원인데 비해 신제품은 5만9천원에 불과하다.

스마트 기능도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기존 전용 애플리케이션 '휘센 앱'을 '스마트 휘센앱 2.0'으로 업그레이드 해 와이파이를 이용해 실내 뿐 아니라 실외에서도 스마트폰으로 에어컨을 조작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사용자가 원하는 운전상태를 입력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에어캡슐'과 필터교체 시기 및 전력량을 알려주는 '필터 매니저', '에너지 매니저' 등도 추가됐다.

이 외에도 에어컨 전면에 10인치 '매직 LCD'를 장착해 냉방, 공기청정, 제습 등 에어컨 작동 모드별 감성 무드 조명과 이미지를 표시하게 했다. 포토앨범과 실시간 날씨 등도 확인할 수 있다.

2012년 휘센 에어컨 신제품의 가격은 모델별로 '챔피언 윈도우'는 350만~500만원대, '스페셜'은 290만~300만원대, '에이스'는 230만~260만원대다.

LG전자는 오는 11일부터 3월31일까지 '휘센 좋은 바람 예약대축제'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에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들에게는 다양한 사은품과 함께 추첨을 통해 5쌍에게 프랑스 파리 여행의 기회가 제공된다.

'미스터 휘센이 제안하는 무료 견적 서비스'도 진행된다. 에어컨 설치 전문 서비스 직원이 고객 집을 직접 방문해 최적의 모델을 추천해주고 배관설치 등 추가 비용에 대해 무료로 상담해준다. 서비스 신청은 LG전자 서비스센터(1544-7777)로 할 수 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AE사업본부장 노환용 사장과 한국마케팅본부장 최상규 부사장 등 주요 임원을 비롯해 새로운 휘센 광고모델인 조인성, 손연재 등이 참석했다. 배우 조인성과 손연재 선수는 '바람을 안다, 그래서 1등이다'라는 광고 슬로건으로 새로운 TV광고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웅서기자 cloudpark@inews24.com







포토뉴스